본문 바로가기

로즈 와일리(Rose Wylie), 유쾌한 이웃집 할머니같은 영국 화가

2020. 4. 30.

로즈 와일리(Rose Wylie)
로즈 와일리, <노란 수영복>, 2019
로즈 와일리, <니콜 키드먼>, 2014

삼청동 초이앤라거갤러리에서 지난 2월에 로즈 와일리 전시를 했다.

그 소식을 이제서야 알게 되어서 아쉽다하던 참에

연말에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에서 크게 전시를 할 예정이라고 한다.

 

대중문화에서 소재를 차용한 구상 회화이기에

공부없이 봐도 즐기기 좋은 그림들이다.

 

할머니, 왠지 유쾌하신듯.

 

로즈 와일리 인터뷰 자료 ▼

로즈 와일리 인터뷰, 초이앤라거갤러리.pdf
6.97MB

 

요즘 일주일에 한 번씩은 가서 먹는 츠케멘.

더워지면 더더욱 자주 갈 것 같다.

지금까지 먹어본 츠케멘 중에서 제일 맛있다.

일본 본토에서 먹은 것보다도!

 

만리동 유즈라멘(안국동에도 2호점이 얼마 전에 생겼다)에서 먹을 수 있다.

 

 

여긴 만리동에 있는 <현상소>라는 카페이다.

본래 사진 현상소였던 건물을 카페로 변경한 듯하다.

자리와 자리 사이가 넓어서 시원한 공간이 특징이다.

인스타그램용 사진 찍기 좋은 공간이기도 한데,

문제는 커피 한 잔에 7,000~9,000원이라는 납득하기 어려운 가격이다.

곧 호텔 커피 따라잡겠는걸. ㅎㅎ

 

 

한 번 찍어 본 인스타그램용 사진.

올리지는 않았다.

 

돌아오는 길에 있던 비둘기 하우스.

간판이 레트로 레트로 하구만. 

댓글 0